티스토리 뷰

사는 이야기

2020년 새해가 밝았군요

네그나 2020. 1. 1. 13:47
반응형

크리스마스, 연말이 어떻게 지나갔는지도 모르겠는데 2020년이 밝았습니다. 교과서적으로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계획을 세워봐야 하겠지만 그저 아침 해를 보는 것으로 대신했습니다. '올 한 해에는 마냥 좋은 일이 있을거야' 조금 더 계획적인 삶을 살고 싶은데 잘 될지. 새해 바램으로 넘기는 거 아닌지.

 

블로그도 소홀히 하고 있습니다. 올해에는 열심히 하겠다고 선언하고 싶지만  머리가 둔해진건지 무언가 글쓸거리가 보이지가 않는군요.  다시금 느낍니다. 무언가를 꾸준히 한다는 건 결코 쉬운 일이 아닙니다.

1월 1일 모두들 희망찬 한 해, 하루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