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소한 풍경

가을 하늘을 담아

네그나 2013. 9. 11. 23:30
반응형

가까이 다가오면 싫고 정들만 하면 가버리고 잊어버릴 때즘 그리워지는 존재인 여름. 그 여름이 휙 지나가버렸습니다.

여름에 들었던 기상 예보에서는 '9월 중순까지 더울 것' 이라고 했으나 예보처럼 되지 않았습니다. 여름은 8월이 지나가자 칼 같은 퇴근 ( ㅡㅡ;)을 해버렸습니다. 인사도 없이 가는것 같아 서운한 느낌 마저듭니다. 하지만 다시 오면 짜증나겠죠? 오늘도 덥던데...


여름 끝 가을 시작 기념으로 하늘을 담아보았습니다.



가을 하늘 파노라마


가을 하늘


가을 하늘


가을 하늘

반응형

'소소한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밝게 빛나는 한가위 보름달  (0) 2013.09.19
가을 하늘을 담아  (0) 2013.09.11
금정산 원효봉 가는 길  (0) 2013.09.04
하늘에서 햇살이  (0) 2013.07.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