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강제규 2

마이웨이의 실패, 시장에 정답은 없다.

한국영화 사상최대의 제작비인 280억을 투입한 영화 마이웨이가 결국 200만명 초반의 성적으로 마무리되는 수순입니다. 배급사인 CJ가 설연휴까지 가면 상황이 바뀔 수 있다고 말을 하지만 현실은 자신들이 더 잘 알겁니다. 영화개봉전 1000만명을 동원해야 손익분기점을 맞출 수 있다고 하더니 본전은 커녕 참담한 결과만 나타낫습니다. 강제규 감독의 빅베팅은 결국 실패로 돌아가게 되겠군요. 마이웨이는 왜 실패를 했을까? 마이웨의 실패이유는 여러가지가 있겠죠. 일단 마이웨이 자체가 그리 대단한 작품은 아닙니다. 제가 보기에는 그렇습니다. '너무 잘 만들었는데 사람들이 알아주지 못해서 아쉽다.' 는 그런 생각은 안듭니다. 그냥 볼만하다 정도 이지 천만명이 볼 정도의 대작이 아닙니다. 물론 그렇다고 마이웨이가 졸작은..

영화와 TV 2012.01.16 (2)

마이웨이(My Way, 2011) - 벗어날 수 없는 운명이란 있을까?

마이웨이(My Way, 2011) - 군복을 3번이나 바뀌 입은 남자 이야기 마이웨이(My way)라고 하면 무엇이 생각나십니까? 프랭크 시나트라의 마이웨이가 생각이 나는데요. 영화 마이웨이는 2차대전 이라는 역사의 소용돌이에 휘말려서 군복을 3번 갈아입는 남자에 대한 영화입니다. 군복을 3번이나 갈아입다니? 이게 무슨 소리야? 마이웨이는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입니다. 강제규 감독이 SBS에서 방영한 다큐먼터리 < 노리망디의 코리안 >을 보고 나서 영화로 제작하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합니다. 마이웨이는.한국영화사상 최대의 제작비인 280억이 투입되었고 손입분기점이 관객 1000만명이라고 하니 크게 배팅을 한 영화입니다. 스탈린의 '한 발짝도 물러서지 마라'는 명령이 떠오르는 장면 영화를 보러 가기 전에 ..

영화와 TV 2011.12.24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