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알리가 카카오 페이 결제도 지원하고 한국 물류 전용창고도 마련했다고 하는데요. 오늘 보니까 주문, 배송 조회도 변했습니다. 전과 달리 주문한 상품이 어디쯤 있는지 알기 쉽습니다.   중간에 통관허가, 통관절차가 추가되었습니다.  추적상으로 통관이 진행이 되더라도 어찌 된 영문인지 사라지는 물건들이 있습니다.

 

통관이 되었다 하여 안심할 건 아닙니다. 구매한 상품 중 하나가 보호기간이 끝나가는 와중에 도착하지 않는군요. 또 에바(Eva)에게 한 마디 해야겠네요.

 

하나 더 말하자면 추적이 되지 않음에도 금세 배송되는 물건도 있습니다. 배송 조회는 참고만 하는 정도. 배송비 무료 상품은 종종 분실이 되거나 미배송이 되지만 유료 배송은 거의 확실하게 도착을 합니다. 한국에 도착을 하기만 하면 우체국 택배나 CJ택배로 배송됩니다. 확실하게 받아야 할 거라면 구매 시 유료 배송을 선택하는 것도 괜찮습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